본문 바로가기

재단소식



보도자료

PRESS RELEASE

문주장학재단 출연기금 600억원 넘어
2023-11-01 | 381

MDM, 부동산 55억원 재단에 증여

 

 

문주장학재단 출연기금 600억원 넘어
문주현 MDM 그룹회장. 서울경제DB

 

디벨로퍼 엠디엠(MDM)이 보유 부동산 55억7500만 원 어치를 문주장학재단에 증여한다고 1일 공시했다. 이번 증여로 장학재단의 출연기금은 639억원으로 늘었다. 재단은 부동산을 기부 받아 ‘수익사업(부동산 임대업)’을 통해 장학사업과 인재육성사업에 사용할 예정이다.

 

문주장학재단은 문주현 엠디엠 그룹 회장이 창업 3년 만인 2001년 수익 10억 원 중 절반(5억 원)을 출연하며 설립됐다. 2002년 1기 장학생 선발을 시작한 이후 현재까지 4908명에게 103억원의 장학금을 수여했다. 재단은 이 외에도 PC와 도서 등 교육기자재 지원, 학술단체 및 문화예술 연구비 지원 등의 사업을 이어가고 있다.

 

1998년 설립된 엠디엠 그룹은 국내 최대 디벨로퍼 회사다. 부동산신탁사인 한국자산신탁, 여신금융사인 한국자산캐피탈, 엠디엠자산운용 등의 자회사가 있다. 문 회장은 “시골에서 올라와 어렵게 대학생활을 하던 시절 한 장학재단으로부터 장학금을 지원 받아 학업을 마칠 수 있었다”며 “'세상에 빚을 졌으니 꼭 갚겠다'는 대학 시절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재단을 설립했다”고 밝힌 바 있다.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